메뉴 건너뛰기

차선이란 자동차들이 달리고 있는 도로에 그려진 선이며, 종류별로 여러가지 기능이 있고 가끔은 자동차들이 주행할때 일부 행위를 제한하기도 합니다.
물론, 어느정도는 잘 안다고 할 수 있지만 막상 보면 헷갈리는 경우도 있어 이번 시간에는 차선의 종류에 대해서 알아보겠습니다.

일단 도로를 보면 자동차들의 통행 방향을 구분하는 중앙선하고 차로와 차로 사이를 구분하는 차선, 자동차들이 사용하는 도로인 차도로 구성이 되어있습니다.
차선의 경우 보통 실선 및 점선으로 되어 있으며 실선이라면 차로 변경을 할 수 없으며, 점선이라면 차로를 변경할 수 있다는 뜻입니다.
또, 백색의 점건과 실선이 같이 붙어 있는 차선의 경우 점선이 있는 방향의 자동차는 차선을 변경할 수 있지만 실선방향에 있는 자동차는 차선 변경이 불가능합니다.
황색차선의 경우 진행하는 방향이 반대인 차로의 구분을 하는 선으로 대개는 중앙선이라고 하며, 대부분 중앙선을 침범하는 건 불가능하다고 하지만 황색 점선이 있는 차선이라면 반대 차로에 자동차가 없을때 혹은 안전을 확보했다면 추월을 하기 위해 일시적인 차선 변경을 할 수 있습니다.